최종 편집 : 11.30 (금) 15 : 36
고객센터 | 즐겨찾기추가
로그인 회원가입 마이페이지
뉴스지방분권지역혁신칼럼기고
 
'국회의원'에 대한 검색 결과입니다.
성주 찾은 김종대 "사드 배치, 국방부조차 납득 못해"[뉴스>정치]2016.08.02 16:11
김종대 정의당 이 투쟁위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갖고 촛불집회에 참석해 발언하는 등 주민들에게 힘을 보탰다.정의당 '사드배치의 포괄안보 영향평가를 ...
이완영 선거사무소 압수수색…운동원 법정수당 초과 관련[뉴스>사회]2016.07.08 16:16
대구지검 서부지청은 최근 이완영 새누리당 (고령성주칠곡)이 선거 때 연락사무소로 사용한 성주의 한 사무소를 압수수색했다. 선거 당시 30명의 선거운...
노회찬 의원 세비 절반 제안[뉴스>정치]2016.07.07 15:12
정의당 노회찬 원내대표가 4일 국회 개혁의 일환으로 세비를 절반으로 줄일 것을 제안했다. 또 법인세 인상을 비롯한 증세 문제를 공론화해야 한다는 의견...
대구시장, 지역의원 신공항 불복 성명서 채택[지방분권>전국]2016.07.04 16:06
새누리당 대구 의원들과 권영진 대구시장은 1일 "신공항 용역에 대한 검증이 끝나기 전에는 김해공항 확장안에 대해 수용할 수 없음을 분명히 밝힌다"고 정부의 ...
지방분권 입법 논의 활기[지방분권>전국]2016.06.28 15:14
지난 24일 국회에서 열린 전국시장·군수·구청장협의회 주최 '지방분권 입법과제와 실천방안 토론회'에 정세균 국회의장과 김종인 더불어민주당 대표, 천정배 ...
박원순·안희정 등 “지방분권형 개헌 추진”[지방분권>전국]2016.06.28 15:12
박원순 서울시장과 안희정 충남지사 등 더불어민주당 소속 시·도지사들이 지방분권형 개헌을 당 지도부에 요구했다. 26일 국회에서 열린 더민주 시·도지...
정세균 국회의장 개헌논의 불 지펴[지방분권>전국]2016.06.14 10:55
정세균 국회의장이 13일 20대 국회 개원 첫 연설에서 개헌 논의의 필요성을 공식적으로 언급한데 이어 여야 포럼에서도 대선 이전 개헌이 필요하다는 ...
대구시, 교통카드 미사용 충전 선수금 환원 외면[뉴스>사회]2016.06.10 09:47
 대구참여연대가 대구지역 교통카드 미사용 충전 선수금 환원을 위한 청원운동에 나섰다.이들은 8일 기자회견을 갖고 “대구시는 법·제도 미비를 이유로 ...
국회 개헌특위 구성 촉구[지방분권>전국]2016.06.08 14:37
87년 6월 민주화운동 29주년을 맞아 지방분권개헌국민행동, 개헌추진국민연대, 시민이만드는 헌법운동본부 등 시민단체들이 제20대 국회가 개원과 동시에 개헌특...
더민주 대구지역위원장 경쟁률 1.6대 1[뉴스>정치]2016.06.07 14:22
더불어민주당 지역위원장 공모 마감 결과 대구경북지역에서는 25개 지역구(대구 12곳, 경북 13곳) 중 24개 지역에서 모두 37명이 신청한 것으로 집계됐다. 6일 ...
공직선거법 위반 김종태 의원 부인 검찰 송치[뉴스>사회]2016.06.07 13:25
경북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공직선거법위반 혐의로 구속된 김종태(상주`군위`의성`청송) 의 부인 이모(60) 씨와 관련 금품제공 혐의를 추가로 확인, ...
지방분권 개헌 시민의식 높아 부산 시민 70% 찬성[지방분권>전국]2016.05.27 13:46
부산시민 대다수가 20대 국회에서 지방분권 개헌이 이루어져야 한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나 분권개헌에 대한 시민들의 높은 열망을 보여주고 있다. 균형발전...
‘2·28 국가기념일 지정’ 범시·도민 결의대회[뉴스>정치]2016.05.26 14:27
‘2·28민주운동 국가기념일 추진 범시민위원회’는 26일 오후 5시 대구시 중구 2·28기념 중앙공원에서 대한민국 정부 수립 이후 최초의 민주화운동인 2·28을 ...
국민 대다수 “도 김영란法 적용해야”[뉴스>정치]2016.05.23 14:46
국민 10명 중 7명 정도는 최근 입법 예고된 ‘부정청탁과 금품 등 수수 금지에 관한 법률’(일명 김영란법) 시행령에 예외조항 규정을 두는 것을 반대...
보리수염 칼럼 부산, 혼자만 잘 살라꼬?[칼럼>보리수염칼럼]2016.05.20 16:05
신공항이 다시 ‘뜨거운 감자’가 됐다. 신공항은 녹록치 않은 국가적 현안이다. 그래도 이렇게 진흙탕 개싸움을 할 사안은 아니다. 고도의 노림수를 지닌 수도...
1|2|3|4|5|6|7|8|9|10
회사소개  |   개인정보취급방침  |   회원약관  |   고객지원센터  |   제휴 및 광고문의  |   광고안내  |   저작권안내  |   기사제보